잡다지식오지랖스

현재도 여러 공연으로 활발하게 활동하고 계시는 이문세씨의 옛사랑이라는 곡입니다. 사실 저는 이문세씨의 노래를 즐겨들었던 세대는 아니지만, 뭐랄까요.. 이문세씨는 세대를 아우르는, 음악프로그램이나 토크쇼에 나와도 후크송에 길들여져 있는 요즘 세대들과 함께 들어도 같이 즐길 수 있는 그런 가수가 아닐까 생각합니다.
30년이 넘는 가수생활을 하시면서 그 만큼 세월이 흘러 그의 모습에서도 세월의 흔적을 엿볼법 한데도, 오히려 이문세 그대로의 모습을 유지하면서도 중년의 중후함까지 더한 모습이 지금까지도 세대를 거스른 사랑을 받고있는 이유가 아닐까요...

그 많은 히트곡 중에서 오늘 포스팅에서 들어볼 노래는 1991년 발표된 7집의 '옛사랑'이라는 곡입니다.
우리 삼촌이나 아버지세대의 아련한 사랑의 추억을 노래한 서정적인 가사는 듣는이로 하여금 옛 사랑의 추억을 떠올리게 합니다. 여러 이문세씨의 공연에서 빠짐없이 들을 수 있는 명곡입니다.

잠시 들어보시면서 예전의 아름답던 추억을 회상해 보는 것도 좋을 것 같아요.

이문세씨의 옛사랑 입니다. 

 

 

<이문세 정규 7집 옛사랑 (1991)>


옛사랑 - 이문세

남들도 모르게 서성이다 울었지
지나온 일들이 가슴에 사무쳐
텅빈 하늘밑 불빛들 켜져가면
옛사랑 그이름 아껴 불러보네

찬바람 불어와 옷깃을 여미우다
후회가 또 화가 난 눈물이 흐르네
누가 물어도 아플것 같지 않던
지나온 내모습 모두 거짓인가

이제 그리운 것은 그리운대로 내맘에둘거야
그대 생각이 나면 생각난대로 내버려두듯이

흰눈 나리면 들판에 서성이다
옛사랑 생각에 그길 찾아가지
광화문거리 흰눈에 덮여가고
하얀눈 하늘높이 자꾸 올라가네


이제 그리운 것은 그리운대로 내맘에 둘거야
그대 생각이 나면 생각난대로 내버려 두듯이
사랑이란게 지겨울때가 있지 내맘에 고독이
너무 흘러넘쳐 눈녹은 봄날 푸르른 잎새위에
옛사랑 그대모습 영원속에 있네

흰눈 나리면 들판을 서성이다
옛사랑 생각에 그길 찾아가지
광화문 거리 흰눈에 덮여가고
하얀눈 하늘높이 자꾸올라가네

가사 출처 : Daum뮤직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